본문 바로가기

옳음2

수용과 공감의 지혜 미혼모와 수행승 한 젊은 수행승이 일본의 옛 수도인 교토 근처에 살고 있었다. 그는 매우 젊고 아름다웠다. 그래서 마을 전체가 그를 보고 즐거워할 정도였다. 그들은 그를 존경했고 위대한 성자라 믿었다. 그런데 하루는 모든 것이 거꾸로 뒤바뀌었다. 한 나이 어린 처녀가 임신을 했는데 그녀는 부모에게 아이 아버지가 수행승이라고 말했던 것이다. 그러자 전체는 그를 불신하고 반대했다. 깊은 배신감을 느낀 것이다. 그리고 얼마 후 처녀가 아기를 낳자 그들은 그의 암자로 몰려가 그곳을 불태워 버렸다. 매우 추운 겨울날 아침이었다. 그들은 아기를 그 승려에게 던졌고 특히 그 처녀의 아버지는 이렇게 말했다. "이 애는 당신 자식이다. 그러니 책임을 져라." 그러자 승려는 단지 이렇게 대답했다. 그런가? 이 아이가 내 .. 2022. 11. 3.
안산 택시요금 시비 사건 안산에서 어느 만취한 손님이 택시를 잡아 탔다. 그는 여느 때와 같이 만원을 지불하면서 자신의 집으로 데려다 달라고 말하고 곤히 잠이 들었다. 그런데 목적지에 도착하자 택시 기사가 요금을 내라고 했고 승객은 아까 만원을 줬는데 무슨 소리냐며 둘이 실랑이가 벌어졌다. 택시 기사는 경찰을 부르겠다고 했고 승객은 기사가 사기를 치려한다며 자기는 잘못한 것 없으니 경찰서로 가자고 응수했다. 하지만 누가 술 냄새 풍기는 사람의 말을 믿어 주겠는가? 경찰은 정황상 택시 기사 편을 들어주었다. 그리고 고성과 횡포를 부리는 남자를 유치장에 가둘 수밖에 없었다. ​이 남자는 너무 억울하고 분했다. 자신이 술은 좀 마셨어도 정신은 멀쩡한데 주정뱅이 취급을 당한 것을 참을 수 없었다. 그는 유치장을 나오자마자 달려가 시너를.. 2021. 12. 2.